Home News 트렌드 비의 밤, 내일 새벽까지 계속되는 강한 남부 비

비의 밤, 내일 새벽까지 계속되는 강한 남부 비

0
12

지난 주말과 이번 주도 강한 비바람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현재는 경기 남부와 충남, 그리고 제주도에서 가장 강한 비가 내리고 있으며, 제주도는 호우주의보가 발령 중에 있습니다. 비는 늦은 밤에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그쳐나갈 것으로 보이며, 내일 아침까지 대부분 잦아들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러나 기압골이 남쪽으로 처지면서 내일 새벽까지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계속해서 강하게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앞으로 제주 산지에서는 최고 120mm 이상의 강한 비가 예상되며,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서도 80mm가 넘는 강우가 예상됩니다. 내륙 지방에서는 5에서 40mm 정도의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또한 현재 호남 지역의 서해안과 동해안, 그리고 제주도에서는 강풍주의보가 발령 중이며, 설악산에서는 순간 시속 100km 안팎의 강풍이 관측되고 있습니다.

강풍특보는 차츰 부산과 울산 지역으로도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며, 강한 바람을 타고 황사가 유입되어 내일은 공기가 탁해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내몽골고원과 발해만 북쪽에서 발생한 황사가 전국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며, 내일 대부분의 지방에서는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에서 일시적으로 매우 나쁨 수준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호흡기 관리에 유의해야 합니다.

내일 아침에는 중부 지방에서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다고 예상됩니다. 낮 동안은 모래 먼지 사이로 햇볕이 내리쬐며 서울은 23도, 대구는 25도까지 기온이 올라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다음 주에는 비 예보 없이 따뜻한 날씨가 이어지며, 활동하기 좋은 날씨가 기대됩니다. 날씨였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전화 02-784-4000 이메일 mbcjebo@mbc.co.kr 카카오톡 @mbc제보

NO COMMENT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