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News 트렌드 홍준표, 돼지발정제 논란에 ‘의사 진행방해’로 팍 고소 고민중

홍준표, 돼지발정제 논란에 ‘의사 진행방해’로 팍 고소 고민중

0
13

의대 정원 증원 이슈를 두고 정부와 의사단체간 갈등이 이어지는 가운데 홍준표 대구시장과 임현택 대한의사협회장이 서로를 겨냥한 공방을 벌이고 있다. 홍준표 시장은 의사들이 의대 정원 증원을 반대하는 것이 히포크라테스 선서와 맞지 않다고 주장하며 의사를 공인으로 보는 견해를 표출하였다. 이에 임현택 회장은 홍 시장을 비난하며, 과거 홍 시장이 불거졌던 ‘돼지 발정제’ 사건을 언급하였다. 대응으로 홍 시장은 이를 음해라고 반박하며 법적 조치를 고려할 것을 시사하였다. 임 회장은 이후 또다시 비판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이다. 임 회장은 의대 증원에 반대하는 의사로 알려져 있다.

NO COMMENT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